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비정규직 없는 성남시의료원으로!”

기사승인 2019.09.19  14:48:16

공유
default_news_ad1

- 성남 지역 범시민사회단체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 구성...기자회견‧1인시위‧촛불문화제 전개

성남 지역 범시민사회단체는 지난 16일 민주노총 성남하남광주지부 사무실에서 간담회를 갖고 ‘비정규직 없는 노동존중 성남시의료원 정상 개원 시민대책위(이하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를 구성키로 했다.

성남 지역 내 노동‧시민사회단체가 ‘비정규직 없는 노동존중 성남시의료원의 개원’을 위해 뭉쳤다. 

성남 지역 범시민사회단체는 지난 16일 민주노총 성남하남광주지부 사무실에서 간담회를 갖고 ‘비정규직 없는 노동존중 성남시의료원 정상 개원 시민대책위(이하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를 구성키로 했다.

이번에 구성된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에는 공공의료성남시민행동(공동대표 김용진 신옥희 최석곤 이하 시민행동)을 비롯한 성남여성의전화, 성남YWCA, 성남참여자치시민연대, 성남평화연대, 성남여성회, 푸른학교, 민중당성남시위원회, 민주노총 성남광주하남지부,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위원장 나순자 이하 보건의료노조) 등의 단체가 뜻을 같이하기로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이들 단체는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 활동을 통해 ‘성남시의료원 비정규직 채용 계획 전면 철회’와 ‘노사 잠정 합의 및 노동위원회 조정안 수락을 통한 노사관계 정상화’를 촉구키로 결의했다.

또한 성남시의료원 시민대책위는 오는 23일 출범 기자회견을 열고 ‘비정규직 없는 성남시의료원 촉구’ 공동 성명 발표 및 은수미 시장과의 면담을 추진키로 했다. 

아울러 ▲성남시청 앞 1인시위 ▲매주 목요일 촛불문화제 개최 등 지역사회 여론을 환기하는 한편, ‘성남시의료원 비정규직 문제 및 노사갈등 해결을 위한 토론회’ 등을 개최해 공론화 활동을 전개키로 했다.

"무능력한 경영진, 개원 시기 늦춘다"

"사회적 상식따른 합의‧조정안 사측이 파기"

유미라 지부장

보건의료노조 성남시의료원 유미라 지부장은 이